뉴스핌 | ANDA 뉴스 | 월간 ANDA | 안다쇼핑 | 中文 | 뉴스핌통신 PLUS
회원가입로그인정기구독신청

유인촌 문체부 장관 "K컬처는 대한민국 정신 파는 것...종사자 모두 책임감 가져야"

2024년 07월호

유인촌 문체부 장관 "K컬처는 대한민국 정신 파는 것...종사자 모두 책임감 가져야"

2024년 07월호


| 대담=김용석 문화스포츠 부장 fineview@newspim.com
| 정리=양진영 기자 jyyang@newspim.com


유인촌 장관은 드문 이력의 소유자다. 예술인으론 유일하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두 번이나 역임 중이다. K컬처 물결이 전 세계를 뒤덮은 지금, 유인촌 장관은 정부의 지원과 종사자들의 책임감이 필요한 때라고 짚었다. 국민체육 진흥과 더불어 올 초 목표한 외래관광객 2000만을 향한 국내외 관광 홍보도 고삐를 늦추지 않을 생각이다.

2008년 첫 번째 문체부 장관을 맡은 후 15년 만에 복귀했다. 첫 장관을 마치고 난 후엔 연극 무대로 돌아와 ‘햄릿’, ‘파우스트’를 포함한 작품 활동을 활발히 펼치기도 했다. 일과 함께 여행도 많이 다녔다. 국내외 여행을 통해 또 다른 인생을 마주...
상호 : (주)뉴스핌 | 사업자등록 : 104-81-81003 | 발행인 : 민병복 | 편집인 : 유근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영암
주소 :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미원빌딩 9층 (여의도동) 뉴스핌 | 편집국 : 02-761-4409 | Fax: 02-761-4406 | 잡지사업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478 | 등록일자 : 2016.04.19
COPYRIGHT © NEWSPIM CO., LTD. ALL RIGHTS RESERVED.
© NEWSPIM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