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 ANDA 뉴스 | 월간 ANDA | 안다쇼핑 | 中文 | 뉴스핌통신 PLUS
회원가입로그인정기구독신청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서울 초등 97% 오후 8시까지 돌봄…'내 일만 하겠다' 늘봄 칸막이 안 돼"

2024년 04월호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서울 초등 97% 오후 8시까지 돌봄…'내 일만 하겠다' 늘봄 칸막이 안 돼"

2024년 04월호


| 대담=박인옥 부국장 aaa@newspim.com
| 정리=김범주, 조승진 기자 wideopen@newspim.com


2024학년도 새 학기를 앞두고 초등학교가 혼란에 빠졌다. 윤석열 정부가 드라이브를 걸고 있는 ‘늘봄학교’ 때문이다. 정부가 올해 2학기 모든 초등학교 적용을 목표로 하면서 사실상 교육청의 모든 업무가 늘봄학교 중심으로 운영되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최근 서울시교육청에서 만난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이미 서울 초등학교의 97%(551곳)가 저녁돌봄을 운영하고 있다”며 “늘봄 개념의 ‘절반’가량은 시행되고 있는 셈”이라고 말했다. 전국 17개 시도교육청 중 서울시교육청은 가장 적은 38곳의 늘봄학교 운영 계획을 밝혔지만 사실상 ‘늘봄학교’ 체제를 운영하고 있다는 취지다.

현재...
상호 : (주)뉴스핌 | 사업자등록 : 104-81-81003 | 발행인 : 민병복 | 편집인 : 유근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영암
주소 :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미원빌딩 9층 (여의도동) 뉴스핌 | 편집국 : 02-761-4409 | Fax: 02-761-4406 | 잡지사업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478 | 등록일자 : 2016.04.19
COPYRIGHT © NEWSPIM CO., LTD. ALL RIGHTS RESERVED.
© NEWSPIM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