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 ANDA 뉴스 | 월간 ANDA | 안다쇼핑 | 中文 | 뉴스핌통신 PLUS
회원가입로그인정기구독신청

‘아웃스탠딩’ 기아 K8 HEV 거침없는 주행성능...효율까지 더했다

2021년 07월호

‘아웃스탠딩’ 기아 K8 HEV 거침없는 주행성능...효율까지 더했다

2021년 07월호

상세기사 큰이미지

뛰어난 주행성+연비 ‘두 마리 토끼’ 잡아
복합공인연비 17.1km/ℓ 넘어 18km/ℓ대
판매가격은 3841만~4430만원


| 정승원 기자 origin@newspim.com


지난 4월 출시된 K8은 ‘기아 세단의 새 역사’란 평을 받을 만큼 화제다. 다이아몬드를 닮은 파격적인 라디에이터 그릴부터 날렵함을 뽐내며 트렁크까지 뻗어나가는 외관 디자인, 여기에 일등석 라운지를 연상시키는 실내가 소비자의 마음을 흔든다.

인기는 증명되고 있다. K8은 사전계약 첫날 1만8015대라는 신기록을 세웠다. 기아가 내건 ‘The Outstanding K8’이라는 슬로건처럼 기아의 놀랍고도 뛰어난 새 출발을 알렸다.

지난 5월 13일 서울 워커힐호텔에서 경기 가평군 청평면까지 60km 거리를 함께한 K8 HEV(하이브리드 터보)는 기존 K8의 우수함에 뛰어난 연비라는 효율성까지 잡아 준대형 하이브리드 세단의 새바람을 예고했다.

시승차는 K8 1.6 터보 HEV 시그니처 A/T 모델로서 옵션으로 △파노라마 선루프 △드라이브 와이즈 △18인치 미쉐린 타이어 △HUD팩+스마트커넥트 △메리디안 프리미엄사운드 △전자제어서스펜션 △컴포트+프리미엄이 적용됐다.

시승을 위해 운전석 도어를 여니 고급 호텔 라운지를 연상시키는 넓은 좌석이 한눈에 들어온다. 목적지를 확인하기 위해 시선이 닿은 파노라믹 커브드 디스플레이는 넓은 좌석만큼 시원하게 조수석 방향으로 뻗어 있다.

편안하게 허리를 받쳐주는 에르고 모션 시트에 앉아 운행을 시작했다. 그랜드워커힐에서 강변북로를 거쳐 수도권 제1 순환도로를 이용하는 도심 주행 구간을 지나 46번 국도를 이용했다.

12.3인치 디스플레이의 UVO 내비게이션이 목적지를 안내했고 아래로는 인포테인먼트와 공조시스템을 컨트롤할 수 있는 하이테크 조작계가 위치했다. 5월이지만 28도가 넘는 고온에 에어컨은 섭씨 21도, 통풍시트는 냉방을 최대로 설정하고 운행하니 차내는 바깥과 달리 쾌적했다.

저속의 도심 구간에선 실내의 정숙성이 한층 돋보인다. 스피커 테스트를 위해 음악을 재생하다 멈추니 고요함마저 감돈다. 국도 구간에 들어서며 가속페달을 밟자 생각했던 것보다 더 힘 있게 치고 나간다.

조금 더 밟아보자는 생각에 드라이브 모드를 스포츠로 바꾸고 가속페달에 힘을 실었다. 페달은 방금 전 에코 모드로 설정돼 있을 때보다 더욱 민감하고 힘 있게 반응했다. 에코 모드에서 시속 130km가 넘어서면 시트가 운전자를 지지하며 작동하는 스마트 서포트는 스포츠 모드에서 기본으로 작동됐다.
상세기사 큰이미지


목적지로 가는 동안 다양한 편의성과 안전장치를 확인할 수 있었다. 차선을 바꾸기 위해 방향지시등을 켜면 후측방 모니터가 클러스터에 후측방 영상을 바로 띄운다.

사이드미러가 날카롭게 뻗어 있었지만 후측방 영상만으로도 차선을 바꾸는 데 문제는 없다. 차선을 밟거나 이탈할 때면 곧바로 경고신호가 뜬다. 스티어링휠로도 진동이 전해져 안전 운행을 돕는다.

앞유리로 입체감 있는 그래픽과 다양한 정보를 투영해 주는 헤드업 디스플레이는 전방을 주시하는 운행을 가능하게 했다. 덕분에 파노라믹 커브드 디스플레이로는 다양한 인포테인먼트 기능을 활용할 수 있었다.

반환점을 돌아선 뒤 고속주행 구간에서는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과 고속도로 주행보조 기능으로 쾌적한 주행이 가능했다. 앞차와 간격을 유지하면서 설정한 속도로 차가 중앙을 유지할 수 있도록 했고 운전의 피로도 덜어줬다.

왕복 120km를 운행한 K8 하이브리드 터보의 연비는 18km/ℓ 이상 나왔다. 18인치 타이어 기준 도심연비 17.2km/ℓ, 고속도로 연비 16.9km/ℓ로 복합연비 17.1km/ℓ 보다 더 높은 효율을 보인 것이다. 스포티 럭셔리 세단의 실내외 디자인에 거침없는 주행능력, 거기에 효율성까지 더한 K8 하이브리드 터보는 ‘The Outstanding K8’이라는 슬로건처럼 뛰어났다.

K8 1.6 하이브리드 터보는 △엔진 최고출력 180PS(마력) △엔진 최대토크 27.0kgf·m △모터 최고출력 44.2kw △모터 최대토크 264Nm이다. 트림별 판매 가격은 △노블레스 라이트 3698만원 △노블레스 3929만원 △시그니처 4287만원이다.(개별소비세 3.5% 및 하이브리드 세제 혜택 반영 기준)

또 △파노라마 선루프 △드라이브 와이즈 △HUD팩+스마트 커넥트 △메리디안 프리미엄 사운드 △전자제어 서스펜션 △컴포트 △프리미엄 △스타일 △내비게이션팩 등을 선택할 수 있다.
상호 : (주)뉴스핌 | 사업자등록 : 104-81-81003 | 발행인 : 민병복 | 편집인 : 민병복 | 주소 :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미원빌딩 9층 (여의도동) 뉴스핌 | 편집국 : 02-761-4409 | Fax: 02-761-4406 | 잡지사업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478 | 등록일자 : 2016.04.19
COPYRIGHT © NEWSPIM CO., LTD. ALL RIGHTS RESERVED.
© NEWSPIM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