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 ANDA 뉴스 | 월간 ANDA | 안다쇼핑 | 中文 | 뉴스핌통신 PLUS
회원가입로그인정기구독신청

문화예술계 여성 정책가 지금까지 없던 이유

2020년 02월호

문화예술계 여성 정책가 지금까지 없던 이유

2020년 02월호

| 이현경 기자 89hklee@newspim.com


지난해 문화예술계에는 여성 정책가들의 활약이 두드러졌다. 국공립미술관장에 여성이 임명됐고, 문화재위원의 여성 비율은 전보다 3배 가까이 늘었다. 문화예술계도 이제야 여성들에게 중요한 자리를 내주고 기회도 주고 있다는 평이 나오지만, 여전히 문화예술계 유리천장은 두껍다. 지금까지 여성 정책가들이 배출되지 못한 것은 남성 중심 사회 풍토가 여전하고 경력 단절 여성에 대한 정책 역시 미흡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예술가의 경우 프리랜서 비율이 높아 복지 수혜 범위가 좁은 데다 특히 여성 예술가들이 사회활동에 제약을 많이 받는 문제에 대한 대책이 시급하다는 목소리가 높다.

2019년 미술계 여성 정책가 활약

지난해 미술계에서 주목할 부분은...
상호 : (주)뉴스핌 | 사업자등록 : 104-81-81003 | 발행인 : 민병복 | 편집인 : 민병복 | 주소 :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미원빌딩 9층 (여의도동) 뉴스핌 | 편집국 : 02-761-4409 | Fax: 02-761-4406 | 잡지사업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478 | 등록일자 : 2016.04.19
COPYRIGHT © NEWSPIM CO., LTD. ALL RIGHTS RESERVED.
© NEWSPIM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