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 ANDA 뉴스 | 월간 ANDA | 안다쇼핑 | 中文 | 뉴스핌통신 PLUS
회원가입로그인정기구독신청

[2020 해외투자] “아직도 국내 주식? 美·中 우량주 신흥국 채권에 눈을 돌려라”

2019년 12월호

[2020 해외투자] “아직도 국내 주식? 美·中 우량주 신흥국 채권에 눈을 돌려라”

2019년 12월호

저금리·주요 경제지표 하락하자 해외 주식 및 금융상품 관심
국내 3분기 외화증권결제액 475.7억달러, 전분기 대비 3% ↑
미국 등 선진국 주식 투자뿐 아니라 채권·ETF·리츠도 각광

| 전선형 기자 intherain@newspim.com


# 여의도에서 직장을 다니는 김진우 씨는 지난해 초 국내 한 증권사를 통해 미국의 아마존(Amazon) 주식을 샀다. 아마존에서 상품을 자주 구매하면서 회사에도 투자가치가 있다고 느꼈기 때문이다. 예상은 적중했다. 김씨는 2년간의 투자로 약 140%의 수익을 올렸다. 김씨는 “그간 주식 등 재테크 투자는 국내 상품만 봐 왔는데, 아마존에서 재미를 보고 나...
상호 : (주)뉴스핌 | 사업자등록 : 104-81-81003 | 발행인 : 민병복 | 편집인 : 민병복 | 주소 :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미원빌딩 9층 (여의도동) 뉴스핌 | 편집국 : 02-761-4409 | Fax: 02-761-4406 | 잡지사업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478 | 등록일자 : 2016.04.19
COPYRIGHT © NEWSPIM CO., LTD. ALL RIGHTS RESERVED.
© NEWSPIM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