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 ANDA 뉴스 | 월간 ANDA | 안다쇼핑 | 中文 | 뉴스핌통신 PLUS
회원가입로그인정기구독신청

“땅에서 나는 음식 중 ‘토란’보다 맛있는 것은 없다”

2019년 11월호

“땅에서 나는 음식 중 ‘토란’보다 맛있는 것은 없다”

2019년 11월호

전남 곡성으로 떠나는 ‘토란이야기’
한·중·일 공통명절 추석과 토란 사랑


| 지영봉 기자 yb2580@newspim.com



토란은 소화를 돕는 무틴이 있어 천연 소화제로 알려져 있다. 한방에서는 뱃속의 열을 내리게 하고, 위와 장의 운동을 원활하게 하는 음식이다. 전남 곡성군에서는 약 100ha의 면적에 토란이 재배된다. 우리나라 토란 재배면적의 48%를 차지한다. 이곳에서 전국 생산량의 약 70%인 2000여 t의 토란이 수확된다. 곡성군은 강수량이 많고 섬진강을 끼고 있는 고온다습한 분지 지형이라 열대성 작물인 토란 재배에 안성맞춤이다. 그래서인지 곡성토란은 단단하고 식감이 좋다.

전남 곡성군의 토란 별식들

곡성군과 토...
상호 : (주)뉴스핌 | 사업자등록 : 104-81-81003 | 발행인 : 민병복 | 편집인 : 민병복 | 주소 :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미원빌딩 9층 (여의도동) 뉴스핌 | 편집국 : 02-761-4409 | Fax: 02-761-4406 | 잡지사업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478 | 등록일자 : 2016.04.19
COPYRIGHT © NEWSPIM CO., LTD. ALL RIGHTS RESERVED.
© NEWSPIM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