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 ANDA 뉴스 | 월간 ANDA | 안다쇼핑 | 中文 | 뉴스핌통신 PLUS
회원가입로그인정기구독신청

비밀스런 직장인 투잡기 - "헐크 바지는 왜 안찢어져?" 과학 유튜버 '지식인미나니' 김민환

2019년 08월호

비밀스런 직장인 투잡기 - "헐크 바지는 왜 안찢어져?" 과학 유튜버 '지식인미나니' 김민환

2019년 08월호

“핵폭탄으로 운석 막을 수 있을까? 콘텐츠 기획의 시작”
8.6만 ‘과학 유튜버’, 콘텐츠가 사람들에 도움될 때 보람
“세상 모든 경험이 콘텐츠 양분...직장생활도 마찬가지”

| 송기욱 기자 oneway@newspim.com


어릴 적 기자의 호기심과 궁금증을 풀어주는 사람은 ‘호기심 천국’의 황수관 박사였다. 초등학교도 안 들어간 전국의 어린이들이 박사님 강의를 듣기 위해 저녁이면 TV가 있는 안방 누런 장판에 앉아 눈을 반짝였다.

20년이 지난 지금 더 이상 TV 앞 누런 장판은 호기심을 풀어주는 장소가 아니다. 버스정류장 벤치, 심지어 화장실 변기까지 장소를 가리지 않는다. 손바닥만 한 스마트폰 덕분이다. 유튜브를 통해 과학에 대한 간지러운 궁금증을 시원하게 풀어주는 ‘효자손’ 과학 유튜버 ‘지식인미나니’ 운영자 이민환(26) 씨를 만났다.
상세기사 큰이미지

회사원 1년차, 유튜버 4년차

현재 이민환 씨는 진학사에서 입시 관련 콘텐츠 기획업무를 한다. 그는 “대학생 때 발효공학연구실에서 일하며 현미경으로 여러 가지를 관찰할 일이 많았다”며 “이때 생긴 ‘왜’라는 궁금증들이 지금 내 유튜브 콘텐츠의 기반이 됐다”고 했다.

코딱지를 확대하면 뭐가 보일까? 귀지를 확대하면? 엄마에게 물어봤다간 공부나 하라며 꿀밤 한 대 맞기 딱 좋은 질문들이다. 당시 연구원 특성상 이런 궁금증을 여러 장비를 통해 풀 수 있었고, 이것들을 영상으로 만든 것이 현재 유튜브 채널 ‘지식인미나니’의 시작이다. 지금은 범위를 확장해 일상에서 생길 만한 궁금증을 해소해 주는 채널이 됐다.

“사람들 머릿속 물음표가 내 콘텐츠”

‘헐크가 커질 때 바지는 왜 안 찢어질까?’ ‘운석을 핵폭탄으로 막을 수 있을까?’ 모두가 한 번쯤 궁금해할 법한 질문이지만 이런 것들은 머릿속에 잠시 머물다 사라진다. 바쁜 일상을 살며 희미해지는 이 같은 현대인의 궁금증이 모두 그의 콘텐츠가 된다. 실제로 핵폭탄으로 운석을 터뜨려 지구를 지켜낼 수 있는지 알아보기 위해 연구 자료를 찾아보고 관련 영상을 만들어 채널에 게시했다. 결론은 ‘터뜨릴 수 없다’였다.
상세기사 큰이미지

시청자 없는 유튜버는 외로운 독백쟁이

“한때 수제 슬라임이 몸에 유해하다는 기사가 나온 적이 있었다. 관련 논문도 나왔는데 수제 슬라임은 아무 문제가 없었고 일부 중국산 제품에서 문제가 생겼다. 논문도 잘못돼 있었다. 관련 영상을 올리고 문제없다는 걸 밝혀냈다.” 이씨는 당시 이 영상을 게시한 후 어린이로 짐작되는 한 시청자는 ‘엄마가 다시 슬라임을 갖고 놀게 해준다’면서 감사의 댓글을 남기기도 했단다.

과학 콘텐츠의 특성상 영상들이 교육용으로 활용되는 경우도 있다. 학생들이 영상을 시청해 정보를 얻은 뒤 수행평가에서 만점을 얻었다는 댓글, 학교에서 수업시간에 틀어줬다는 얘기도 들었다. 그는 “실제 연구 자료에서도 전통적인 방식의 교육보다 영상을 통해 교육할 경우 집중도가 더 높다”며 “어떤 경로든 시청자들의 반응과 관심은 유튜버를 움직이는 동력”이라고 했다.

“직장생활도 콘텐츠 양분”

그는 일상에서 생기는 호기심이 콘텐츠이다 보니 그가 하는 모든 경험들이 자신의 발전에 양분이 된다고 생각한다.

“직장생활과 병행하고 있지만 아직 힘든 점을 딱히 느끼진 못한다. 과학 유튜버로서 콘텐츠의 질 향상을 위해선 내 가치를 업그레이드할 수 있는 무언가가 필요하다고 본다. 지금 직장생활을 하는 것도 그 업그레이드를 위한 일종의 과정이자 스펙 같은 것이다.”
상호 : (주)뉴스핌 | 사업자등록 : 104-81-81003 | 발행인 : 민병복 | 편집인 : 민병복 | 주소 :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미원빌딩 9층 (여의도동) 뉴스핌 | 편집국 : 02-761-4409 | Fax: 02-761-4406 | 잡지사업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478 | 등록일자 : 2016.04.19
COPYRIGHT © NEWSPIM CO., LTD. ALL RIGHTS RESERVED.
© NEWSPIM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