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 ANDA 뉴스 | 월간 ANDA | 유돈케어 | 안다쇼핑 | 中文 | 뉴스핌통신 PLUS
회원가입로그인정기구독신청

‘기술 패권’ 놓고 G2 용쟁호투 中 기술반격 잰걸음

2019년 07월호

‘기술 패권’ 놓고 G2 용쟁호투 中 기술반격 잰걸음

2019년 07월호


‘기술 영향력’ 자신감 기술안보 관리 리스트 제정
미국이 좌우해온 기술분야 ‘게임 규칙’ 주도할 것

| 강소영 중국전문기자 jsy@newspim.com


통상 부문으로 에둘러 시작된 미국과 중국의 글로벌 패권 다툼이 최첨단 기술 분야의 본 라운드에 진입했다. 중국산 물품에 대한 관세 부과와 함께 화웨이 봉쇄에 나섰던 미국에 대해 중국도 ‘첨단기술’을 통한 반격에 나서면서 ‘무역전쟁’이 ‘기술냉전’으로 확대되는 양상이다.

미·중 무역전쟁이 첨단기술 분야에서 우위를 유지하기 위한 미국과 이를 빼앗으려는 중국의 ‘기술냉전’이라는 것은 모두가 아는 사실이다. 그간 미국이 화웨이를 견제하면서 관세 ‘폭탄’의 방식으로 전쟁을 이끌어 왔다면, 중국이 ...
상호 : (주)뉴스핌 | 사업자등록 : 104-81-81003 | 발행인 : 민병복 | 편집인 : 민병복 | 주소 :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미원빌딩 9층 (여의도동) 뉴스핌 | 편집국 : 02-761-4409 | Fax: 02-761-4406 | 잡지사업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478 | 등록일자 : 2016.04.19
COPYRIGHT © NEWSPIM CO., LTD. ALL RIGHTS RESERVED.
© NEWSPIM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