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ANDA 뉴스| 월간 ANDA| 유돈케어| 안다쇼핑| 뉴스핌통신 PLUS
회원가입로그인정기구독신청

윤진이 ‘국민 악역’으로 떠오르다

2019년 05월호

윤진이 ‘국민 악역’으로 떠오르다

2019년 05월호

“욕 먹을 땐 의기소침...악역에 몰입해 불안하기도”
“아직 반도 못보여드린 느낌, 로코도 다시 하고 싶어요”


| 양진영 기자 jyyang@newspim.com


2012년 SBS 드라마 ‘신사의 품격’에서 통통 튀는 어린 신부 윤메아리로 눈도장을 찍었던 윤진이가 제대로 얄미운 악역으로 변신했다. 누구나 욕하면서 본다는 국민 드라마 ‘하나뿐인 내 편’에서 장다야를 열연한 그를 이제는 거의 모든 이가 알아본다.

무려 48.9%(닐슨코리아, 전국 기준)의 시청률로 종영한 KBS 2TV 주말극 ‘하나뿐인 내 편’. 이런 경이로운 시청률의 드라마를 만나고 비중 있는 역으로 출연할 수 있다는 건 흔치 않은 기회다. 윤진이는 2~3년의 공백기 아닌 ...
상호 : (주)뉴스핌 | 사업자등록 : 104-81-81003 | 발행인 : 민병복 | 편집인 : 민병복 | 주소 :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미원빌딩 9층 (여의도동) 뉴스핌 | 편집국 : 02-761-4409 | Fax: 02-761-4406 | 잡지사업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478 | 등록일자 : 2016.04.19
COPYRIGHT © NEWSPIM CO., LTD. ALL RIGHTS RESERVED.
© NEWSPIM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