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ANDA 뉴스| 월간 ANDA| LETs| 안다쇼핑| 뉴스핌통신 PLUS
회원가입로그인정기구독신청

변화무쌍한 2018 증시, 최고 펀드 3인방 '인덱스‧사모‧브라질'

2018년 12월호

변화무쌍한 2018 증시, 최고 펀드 3인방 '인덱스‧사모‧브라질'

2018년 12월호


코스피 1980~2600선 출렁...롤러코스터 장세 연출
액티브 빠지고 인덱스·MMF 뭉칫돈...공모보다 ‘사모’↑
해외주식형 ‘중국·베트남’ 손실 ‘미국·브라질’ 선방


| 최주은 기자 june@newspim.com


“한 치 앞을 예측하기 힘들었어요.” 올해 주식시장에 대한 한 자산운용사 CEO의 토로다. 당분간은 이 같은 상황이 크게 개선될 것 같지도 않다. 금리, 달러, 무역전쟁 등의 글로벌 변수에다 기업 실적 둔화와 경제성장률 하향 등 국내 변수도 여전하다.

사실 올해 초만 해도 국내 증시는 장밋빛 일색이었다. 펀드 수익률도 우상향으로 견조했다. 그러다 하반기 미국을 비롯한 해외 시장이 흔들리면서 상황이 급변했다. 지난 10월 한 ...
상호 : (주)뉴스핌 | 사업자등록 : 104-81-81003 | 발행인 : 민병복 | 편집인 : 민병복 | 주소 :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미원빌딩 9층 (여의도동) 뉴스핌 | 편집국 : 02-761-4409 | Fax: 02-761-4406 | 잡지사업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478 | 등록일자 : 2016.04.19
COPYRIGHT © NEWSPIM CO., LTD. ALL RIGHTS RESERVED.
© NEWSPIM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