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ANDA 뉴스| 월간 ANDA| LETs| 안다쇼핑| 뉴스핌통신 PLUS
회원가입로그인정기구독신청

장기 항전 vs ‘美 적수 못돼’ 무역전쟁 어떻게 되나

2018년 11월호

장기 항전 vs ‘美 적수 못돼’ 무역전쟁 어떻게 되나

2018년 11월호


중국내서도 주전파와 주화파로 주장 엇갈려
본질은 패권경쟁, 중국 패하더라도 굴복 못해

| 최헌규 중국전문기자 chk@newspim.com


미·중 간 무역전쟁은 5000억 달러의 화력(미국의 중국제품 수입액)을 가진 미국이 표면상 불공정 무역을 이유로 중국에 고관세를 부과하면서 지난여름 막이 올랐다. 중국이 지닌 화력은 미국에 비해 절대 열세인 1300억 달러(중국의 대미 수입액)여서 이론대로라면 중국은 1300억 달러를 다 쏘고 나면 두 손을 들거나 백병전으로 맞서야 하는 상황이다.

중국의 화력은 바닥이 났고, 미국은 500억 달러와 2000억 달러에 이어 마지막 2760억 달러에 대한 관세 부과를 경고하며 중국의 숨통을 조여 가고 있다...
상호 : (주)뉴스핌 | 사업자등록 : 104-81-81003 | 발행인 : 민병복 | 편집인 : 민병복 | 주소 :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미원빌딩 9층 (여의도동) 뉴스핌 | 편집국 : 02-761-4409 | Fax: 02-761-4406 | 잡지사업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478 | 등록일자 : 2016.04.19
COPYRIGHT © NEWSPIM CO., LTD. ALL RIGHTS RESERVED.
© NEWSPIM Corp.